女샤워실 몰래 찍은 공장장…조사 다음날 ‘수상한 화재’ 현장 다 탔다


여직원 샤워실에 특수거울을 설치해 20대 외국인 노동자를 불법 촬영한 50대 공장장이 적발됐는데 경찰 수사 뒤 의문이 화재가 일어났다. 이로 인해 ‘증거 인멸한 것 아니냐’는 의…

Sour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