檢, 대장동 ‘폭로 협박 의혹’ 정재창씨 소환 조사


대장동 개발사업 로비·특혜 의혹을 수사 중인 검찰이 “뇌물을 폭로하겠다”며 천화동인 5호 정영학 회계사를 협박해 120억원을 챙겼다는 의심을 받는 ‘동업자’ 정재창씨를 소환했…

Sour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