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진 자매 살해 30대 정신감정 결과 ‘반사회적 성격 의심’


충남 당진의 한 아파트에서 여자친구를 살해한 뒤 같은 아파트에 사는 언니까지 살해한 뒤 금품을 훔쳐 달아난 혐의를 받는 30대가 반사회적 성격이 의심된다는 정신감정 결과가 나왔다…

Sour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