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프가니스탄 코소보 미국 ‘백합꽃밭’

아프가니스탄 코소보 미국 ‘백합꽃밭’ 표류
미국이 코소보에 임시로 수용할 것이라고 말한 아프간 난민들은 탈출구가 없는 1년 후에도 여전히 그곳에 있습니다.
Teri Schultz는 자신이 동맹자라기보다 수감자 취급을 받는다고 말하는 한 남자의 이야기를 들려줍니다.

아프가니스탄

탈레반이 2021년 카불을 탈환한 지 2주 후, 코소보의 외교관과 미군은 두 팔 벌려 환영하고 새로 지은 숙소

미국 및 동맹국 정부와의 협력으로 인해 대피한 아프간인.

미 육군 기지인 캠프 본드스틸 옆에 건설된 캠프 리야는 잠시 동안 그들의 집이 될 것이라고 들었습니다.

알빈 쿠르티 코소바 총리는 2021년 8월 29일 공항에 처음 도착한 사람들을 환영하며

“나토를 위해 일한 아프간 난민들을 도울 수 있게 되어 영광”이라고 말했다.

“그들은 절망 속에 고향과 나라를 떠났습니다.

그러나 우리는 그들이 이곳에서 안전하고 안전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입니다.”

당시 국방부 대변인인 존 커비(John Kirby)는 코소보와 체결한 협정이 미국이 수용소에 수용되어

있는 아프간인들을 “365일 이내에 미국이나 제3국으로” 이주하기로 약속했다고 말했습니다.

리야는 계속

빨리 감기(또는 거주자의 경우 천천히 크롤링)를 오늘로 합니다.

아프가니스탄 코소보

1년 안에 캠프 리야를 해체하겠다는 계획은 무산됐다.

수백 명의 아프가니스탄 사람들이 빠르게 통과하여 미국 비자를 받거나 다른 나라에서 살 수 있다는

제안을 받았지만 다른 사람들은 미국 당국의 부정적인 결정을 받거나 전혀 결정을 받지 못한 후 그곳에 머물러 있습니다.

대피한 아프간 남성은 DW와의 인터뷰에서 “어떤 사람들은 우울하고 어떤 사람들은 심리적인 문제가 있다”고 말했다.

“그들은 우리가 여기에 몇 달 동안 있을 것이라고 말했지만 우리는 거의 1년 동안 여기에 있습니다.

해외축구중계 8개월 후 그들은 ‘당신은 미국에 갈 자격이 없습니다’라고 말했습니다.

우리는 그들에게 이유가 무엇인지 묻습니다.
그들은 우리에게 말하지 않았습니다.”

장기 거주자들은 처음에는 그들이 손님이었다고 들었을지 모르지만 이 사람은 지금이 감옥처럼 느껴졌다고 말했습니다.

그는 주민들이 돌아올 권리를 포기하지 않는 한 기지를 떠날 수 없다고 말했다.

그들은 돈을 벌기 위해 일을 하지 못하고 가족들에게 보낼 수 없었습니다.

가족들은 많은 경우 함께 대피할 수 없었기 때문에 자녀들이 굶주릴까봐 걱정했습니다.

“수감자는 자신의 사건에 접근할 수 있고 자신의 사건에 대해 물어볼 수 있습니다. more news

왜 여기에 있는지, 얼마나 오랫동안 구금될 것인지 물어볼 수 있습니다.”

“그렇게 물어보면 우리가 이 캠프에 있는 이유와 기간을 알려주지 않습니다.”

치료 ‘충격적’

올 여름 초 기지에 대한 분노가 끓어올랐고 대피자들은 “여성과 아이들이 고통받고 있다”, “우리는 정의를 원한다”는 피켓을 들고 시위를 벌였다.

비자 요청이 거부된 대부분의 사람들은 미국 정부에 소송을 제기할 변호사가 없습니다.

그 일을 하는 사람은 전 아프간 정보국장 모하마드 아리프 사르와리입니다.

그는 9/11 이후 아프가니스탄을 침공했을 때 미군과 협력한 최초의 아프간인 중 한 명이었습니다.